새해 첫 포스팅으로 지나간 마지막 날의 풍경을 담아 올리게 되는군요. 그러고 보니 아침으로 올라가는 포스팅이 대부분이라서 새해 첫날의 일상은 아직 만들어지지 않았습니다.

참외심기


멀리 호명에서 연락이 왔어요. 하우스에 참외를 심어야 하니 어지간하면 와서 좀 도와 달래나.. 그동안 얻어먹은 것이 없었다면 "몰라!" 큰 소리로 속을 태워볼 만도 했겠지만, 생각과 달리 "언제 가면 되는데?" 마치 기다려왔다는 듯이 반응하더군요. 공짜로 먹은 게 많았나 봐요.

참외하우스


그날이 바로 지난해 12월 31일이었어요. 이렇게 표현하니까 엄청 오래된 것 같습니다. 어제예요.

참외농사


벌써 내년 농사를 짓고 있습니다. 아니, 올해 농사를 지난해 겨울에 시작을 했어요. 

나도 좀 헷갈리네..

참외모종


어여쁜 참외 모종..



내 농사는 아니지만, 생각나는 녀석들이 많아 반가웠어요. 수박도 생각나고 단호박도 생각나고 울 집에서 키워 먹었던 참외도 생각나고..

참외모종


심는 방법은 수박이랑 비슷하더라고요. 다만 시기가 하늘과 땅 차이죠. 이 추운 엄동설한에 심어야 하는 참외는 보온을 위해, 부직포로 덮고 속 비닐을 덮고 그 위에 또 비닐을 덮고.. 네 번째로 담요를 또 덮어준답니다. 
하우스 시설까지 따지면 총 5단계의 보온을 하는 거죠.

어떻게 보면 호강을 누리는 것 같기도 하고 다른 한편으론 "얼면 절대 안돼!" 걱정이 되기도 하고.. 새해 첫날부터 또 농사 이야기가 시작되고 말았습니다. 뜻한 것은 아니지만, 지난 해 마지막 날(어제)에 괜히 일을 했던 탓입니다. 

  1. 참교육 2016.01.01 10:42 신고

    올해는 농사짓는 사람도 장사하는 사람도 교육하는 사람도 모두모두 행복한 한 해가 됐으면 좋겠습니다.
    노력한 만큼 심은대로 거두는.... 새해 복많이 받으십시오.

  2. 하 누리 2016.01.01 14:20 신고

    참외농사를 겨울에 하나요?
    처음 보는 광경입니다.
    오늘 근무여서 일터네요
    좋은 꿈 많이 꾸셨는지요?

    2016년은 힘찬 새해의 붉은
    태양처럼 가슴속 뜨거운 꿈을
    향해 도전하시고,
    성취하시길 기원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 도랑가재 2016.01.01 21:08 신고

      네, 하우스에
      참외 모종이 벌써 심기고 있네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3. *저녁노을* 2016.01.03 19:30 신고

    ㅎㅎ참외...주렁주렁 열리길 바래봅니다.

    • 도랑가재 2016.01.03 21:12 신고

      5월이면 막 쏟아질 거예요.
      그땐 호명 참외 맛을 볼 수 있겠지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