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제 딸이 유치원 입학하는 날이라서 아빠인 제가 더 흥분되었던 날입니다. 저 어린시절엔 유치원의 기억이 없어서 어떤 기분이었을까 사뭇 궁금했드랬죠.^^

유치원

유치원 입학식 20분 전에 찍은 사진이에요. 
안 오세요, 안 오십니다.~~~~

은수

입학식날 가방을 나눠주셨어요.~
 
약속시간에 오면 즐거워야 할 일이 또 가방으로 한바탕 소동이 일어났습니다. 
식전행사가 곧 시작 되어야 하는데, 철부지 아이들이 한꺼번에 몰려 가방 전수 받는 데만 시간을 다시 소모....

가방

에라 모르겠다!~~~
딸의 사진을 찍을 수 있는 기회가 많다는 것에 마냥 행복해야겠다는 자아도취에 빠집니다.^^


가방

새 가방도 메어보고 유치원 이름표도 벌써 가슴에 달려있네요.~

유치원

허걱,,,
은수야 어떡하니?



이 아빠가 밖에 나가면 몽골사람인지, 인도사람인지 꽤 질문 받았었다?ㅠㅠ

입학식

이날 행사는 가방만 아니면 질서정연 했을 것 같아요. 오리엔테이션 때나, 따로 시간을 만들어 유치원 가방을 배분해 주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아이들

드디어 카운트 다운!~~
그러나,,,,

딸

젠장!~~~

시작도 하기 전에 딸은 하품하기 시작했어요. 평소에 밤 12시가 되어도 잘까말까한 녀석이 두 시간 일찍 잤지만, 다음날 아침은 두 시간 일찍 일어나야 했으니 그게 그거였지요.ㄷㄷ.

하품

또 하품!~~~

와!~~~

내가 초등학교 때 운동장에서 두 시간 연설 들었던 것보다 심해 보인당!~~~

은수

하지만,,,
언제 그랬냐며 옆에서 지켜보는 아빠한테 날려주는...
아이스크림보다 달콤한 눈빛에 아빠는 그저 녹고 말았어요.ㅎ

  1. 저녁노을 2014.03.05 08:31

    ㅎㅎㅎ
    유치원가서...
    사회성..배워가겠지요.

    잘 적응할겝니다.ㅎㅎ

  2. 참교육 2014.03.05 08:45

    은수 유치원 입학을 축하합니다.
    건강하게 즐거운 유치원생이 되기를 기대합니다.

    • 도랑가재 2014.03.05 19:58 신고

      제가 복이 많은 것 같습니다.
      이렇게 훌륭하신 선생님께서도
      은수의 응원을 해 주시니 말이에요.^^~~~

  3. 2014.03.05 09:18

    비밀댓글입니다

    • 도랑가재 2014.03.05 11:07 신고

      ㅎㅎ
      어제 문상가서 한잔하고 왔어요.
      저는 노천명인줄 알았는데.ㅎ

      오해라니요?ㅎ
      취중에도 노천명 이러다 잠 들었다는..ㅎ

    • 고양이두마리 2014.03.05 11:57 신고

      ㅋㅋ 두 사람 다 무식이 바닥을 긁고 있어요
      고뤠에~? 하고 찾아보니 소월이네요
      소월의 초혼.
      저는 김춘수의 꽃으로 생각하고 있었다는요 엉엉~

  4. 자칼타 2014.03.05 09:53

    어릴 때 유치원에 대한 악몽이 있어요....
    어머니 아버지 다 바쁘셔서 한 번도 유치원에 찾아오지 않으셨거든요...ㅠㅠ
    은수가 부럽네요 ㅎㅎ

    • 도랑가재 2014.03.05 19:59 신고

      ㅎㅎ
      저도 은수가 부러워요.
      제가 다섯 살 땐
      동네 안에 있는 무등이
      유치원이었으니 말에요.ㅎ

  5. +요롱이+ 2014.03.05 11:57 신고

    유치원 입학을 너무너무 축하합니다^^
    남은 하루도 기분좋은 시간이시길 바랍니닷!

  6. 어듀이트 2014.03.05 18:46

    ㅎㅎ너무너무 귀엽다는.ㅎ
    입학 축하해요^^

  7. PinkWink 2014.03.05 19:11

    ㅎㅎ 가방봐~~~ 귀엽네요~~
    그래도 이렇게 유치원도 따라가시는것이 엄청 가정적이시군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