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는 남부 지방에 20센치가 넘는 폭설이 내렸다고 하지요. 여기 예천도 그 만큼은 아니지만 많은 눈이 내려 하루 종일 눈을 치우느라 고생 좀 했드랬죠. 오늘 밤부터 또 많은 눈이 예보되어 있어 단단히 대비를 해야겠어요.

아침부터 많은 눈이 쌓이는 바람에 서둘러 청소를 시작했습니다. 
눈이 그친 뒤에 하면 너무 힘들 것 같아서..^^
눈 치울 마땅한 연장이 없어서 플라스틱 오삽 두 개로 밀었지요. 아무래도 이번 눈이 녹으면 읍내 나가서 눈 치울만한 연장을 찾아봐야겠어요.

눈

쉬엄쉬엄 눈을 치우고 있는데 은수엄마, 은수를 데리고 나오더군요.
.

눈싸움

가까이 다가가서 사진을 찍으려는데, 은수엄마 카메라를 향해 눈뭉치를 휘익 집어던졌어요.

모녀

이번엔 은수에게 뭉친 눈을 건네 주구요...
.
아빠를 표적으로 눈싸움의 비결을 전수하고 있는 것 같지요?

은수

은수도 아빠를 향해 눈을 던질 것 같은 기세...

그런데, 제대로 던지기나 할까요?ㅋ

눈싸움

앗,,,,,,

아무래도 스트라이크가 될 것 같은 예감....

아이

눈을 밟는 것 만으로도 너무 재미있어하고요.

딸

뭉쳐보기도 하고,,,,



그러고 보니 아직 은수에게 눈사람 한번 만들어 주지 못했네요.


은수

이젠 "은수야,김치!" 라고 말하면 자연스레 포즈가 나오고...^^

은수

손이 시려워 입김을 불고 있어요.

은수

그래도 눈이 내리는 날은 은수에게 더 없이 즐거운 날입니다.

  1. *저녁노을* 2012.12.29 10:31 신고

    ㅎㅎㅎ아주 신났군요.

    눈싸움 하고 싶네요

    • 도랑가재 2012.12.29 10:50 신고

      이제는 눈을 만지는 것이 싫어지네요.ㅎ
      손 시러워서리...ㅋ
      그래도 은수모습 보면서 옛날생각
      많이 나서 좋았다는...^^

  2. 욱호(몽실아빠) 2012.12.29 10:38

    은수의 표정에서 즐거움이 그대로 보이네요~~~

    • 도랑가재 2012.12.29 10:52 신고

      아이들 저렇게 노는 모습만 봐도
      엄아마빠는 마냥 행복하지요.
      오랜만에 뵈어요.^^~~

  3. 모닝뷰 2012.12.30 01:39

    복장 제대로 갖추었네요.ㅎㅎ
    눈싸움 할 정도로 눈이 온걸 보니 부럽기도 하고....
    겨울에 폭설이 오면 다음해 풍년이 된다던데...^^
    오랜만이에요. 반갑습니다.

    • 도랑가재 2012.12.30 08:23 신고

      네,반갑습니다.^^
      막바지에 이른 한해 잘 마무리 하시고,
      새해엔 더욱 많은 행복한 날들 되시기 바랄게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