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에 있는 처갓집에 갔을 때의 일입니다. 기계음 비슷한 굉음이 하루 종일 제 귓가에 들렸지요. 바람 소리나 자연적으로 발생하는 소리라고 생각하기에는 너무 기계적인 소리였어요. 아님 악기 소리 같았거나,,,

근래 대한민국의 하늘에서 굉음 소리가 났다는 소리와 어쩌면 비슷한 소리였어요. 하지만, 여기에선 정체불명의 굉음이 아닌, 원인 제공을 한 물체가 또렷이 제 머리 위에 있습니다.

연

하늘에 띄워 놓은 연이 이상한 굉음 소리를 내는 원인 물체였지요. 
성인 키보다 큰 연으로 인해 베트남 하늘이 24시간 조용할 틈이 없더군요.

연

제 처남은 아침에 연을 걷어두었다가 오후가 되면 다시 하늘로 띄워 놓습니다.

연이 얼마나 소중한지 밤 12시가 넘어서도 순찰을 나갑니다. 도둑맞는 일이 허다하다나요...ㅎ 
그리고는 다음 날 아침까지 그대로 두구요.

연

아침에 걷어 놓은 연을 유심히 관찰해보았습니다.

연

생각했던 크기보다 훨씬 크더군요.

연

밤에는 별빛처럼 보이게 하기 위해 건전지며 작은 전구들을 달아 놓았어요.

연

작은 전구들이 하늘 높이 떠있으면 하나로 보여요. 
그래서 꼭 별과 착각하지요. 



강 둑에 나가 밤하늘 구경하다가 움직이는 별을 보고 깜짝 놀랐습니다. 처음엔 ufo인줄 알았습니다.

연

하이퐁의 시골 마을을 스물 네 시간 시끄럽게 만드는 도구예요. 
바람이 들어가면 큰 굉음 소리가 납니다.

연

몸소 시범을 보여주기까지...

연

연줄이에요. 재질은 낚시 줄과 흡사했고 굵기가 좀 더 굵었습니다.

연


연

처갓집 바로 옆 강 둑에 앉아 밤하늘 보다가 ufo인줄 알고 찍었드랬죠.^^

  1. 고양이두마리 2012.10.22 13:28

    저렇게 악기까지 만들어 달아놓은 걸 보면 무슨 이유가
    있는 것 같은데... 일부러 시끄럽게 하려고 그러지는
    설마 않을 테고, 행사도 아니고 명절도 아니고
    그냥 일상의 재미라고 하기에 제게는 좀 ??? ^^;;

    • 도랑가재 2012.10.22 13:44 신고

      그러게요.ㅎ
      특별한 날도 아닌데, 유행처럼 번져서
      이 집, 저 집,,,
      시도 때도 없이 하늘에 날려놓고,
      굉음을 듣는 것이 일상의 재미라고 하기엔
      이해하기 힘들었어요.
      시원하게 물어 볼 수도 있지만, 좋아서 하는 거 가지고
      묻기도 뭣하고 해서 그냥 뒀어요.^^~~

  2. 하 누리 2012.10.22 16:47 신고

    즐거운 여행길 되셨나요?
    한동안 바빠서 못 왔어요, 없는 사이 다녀가 주셔서 감사합니다.
    새로운 나라를 보는 느낌도 좋아요, 덕분에 즐 여행합니다. ^^

    • 도랑가재 2012.10.22 17:51 신고

      전국 방방곡곡을 소개해 주셔서 잘 보고 있습니다.
      요즘 한창 수확철이라 시간 가는줄 모르고 있어요.ㅎ
      농사꾼에겐 수확철이 황금보다 값진 날들이지요.^^~~~

  3. *저녁노을* 2012.10.22 18:16 신고

    ㅎㅎ배트남 풍경이군요.
    시끄럽긴 해요.ㅎㅎ

    잘 보고가요....

    즐거운 한 주 되세요.

  4. 벼리 2012.10.23 01:40

    별로 다른 놀거리가 없어서 소리가 좀 시끄런운 것을 즐기는 것일가요?
    뭐 정서가 서로 다르니까 우리가 저들을 다 이해하기가 어렵지요.

    • 도랑가재 2012.10.23 07:18 신고

      동감이에요.ㅎ
      저도 굳이 이유를 묻지않고 구경만 하다왔는데,
      괜히 궁금해지네요.ㅎㅎ

  5. 룰루랄라 2015.03.17 16:12

    가을 농작물 보호위해 맹조류 그래픽인쇄해 날리면 효과 있을까요?

  6. 룰루랄라 2015.03.17 16:12

    가을 농작물 보호위해 맹조류 그래픽인쇄해 날리면 효과 있을까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