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날맞이 네 번째로 소개해야 할 과일 품목이 세 번째로 긴급 대체 되었어요. 감주(식혜)가 세 번째로 올라와야 하는데 밤 12시에 마눌님이 배신을 했거든요. 배신의 내용은 모든 공정과정을 찍게 해 주겠노라고 말해 놓곤 몰래 일을 봤답니다.

어찌 되었건 오늘 포스팅에 대역으로 나와 주신 사과님께 고마움을 표하며 시작하겠습니다.~

사과

저희 마을엔 사과 농사를 짓는 사람이 없어서 귀하고 귀한 사과님이지만, 이웃 마을엔 온 동네가 사과 농사만 지어요. 그리고 거기엔 친인척 포함 인맥이 좀 있다고 해야 하나..ㅋ
선물이 들어왔습니다.~

자식

역시 과일만 보면 환장(?)하는 따님께서 이 날의 표정을 업그레이드 했지요. 
설명절을 맞아 미리 본 설날 풍경이라고 제목 짓고 싶었어요.

딸

따님아!~~~

짐 시대가 어느 시대인데, 기왓장 아래에서 아빠가 늘 로봇트처럼 폼 잡았던 V자를 그리고 있니?^^


은수

아니라고요!~~~~~



하기사 제가 어렸을 때 V자로 밖에 찍을 수 없었던 이유는 카메라 앞에만 서면 얼어버렸기 때문인데, 은수는 그건 아닌 것 같아요.~

은수

사과의 빛깔이 그렇게 예쁜가 봅니다.

마흔이 넘은 아찌가 보기엔 사과는 발갛고 은수 얼굴은 노랄 뿐인뎅...

정말 멋이라고는 눈꼽 만큼도 없는 아빠죠?~

그렇담, 은수 얼굴은 풋사과!^^~~~

사과

에공...

모델이 지쳐야 하는뎅 제가 지쳤습니다.

카메라를 내려놓을 때까지 지 얼굴은 사과랍니다.^^~~~

  1. 참교육 2014.01.30 07:33

    사과보다 훨씬 더 이쁩니다.

  2. 굄돌 2014.01.30 08:44

    사과보다 더 예쁜데요?
    얼마나 행복하실까요?

  3. 2014.01.30 10:00

    비밀댓글입니다

    • 도랑가재 2014.01.30 12:20 신고

      네,감사합니다.
      저희는 명절이래도
      운전할 일이 없지만,
      아무쪼록 안전운전 하시고
      새해 복 많이 받으시기 바랍니다.^^~

  4. S매니저 2014.01.30 10:48

    웃는 모습이 너무너무 이쁜거 같아요 정말^^

  5. +요롱이+ 2014.01.30 12:24 신고

    웃는 모습이 너무너무 예뻐요^^

  6. 2014.01.30 19:39

    비밀댓글입니다

    • 도랑가재 2014.01.30 20:40 신고

      잘 도착 하셨나 봅니다.
      오늘 같은 날은
      피곤하시더라도
      북적북적 웃음꽃 확 피우시길 바래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