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는 한 대인데, 리모컨은 두 개여야 하는 이유!

저희 집엔 TV가 거실에 딱 한 대 있어요. 그러다 보니 다큐
와 뉴스 쪽을 좋아하는 저와 드라마 쪽을 좋아하는 아내 사이에서 결혼 초기에는 실랑이를 자주 벌이곤 했었지요. 그때 당시 평화모드를 구축하기 위해 TV리모컨의 모든 권리를 포기하고 대신 컴퓨터는 마음대로 사용하고 있어요.

저녁을 먹고 나면 늘 여기저기 채널을 돌려가며 입맛대로 드라마를 즐기던 아내한테도 마침내 위기가 닥쳤습니다.



쭌이가 리모컨을 잡으면 주도권을 아내가 뺏어오지 못하기 때문이죠. 

친손자

쭌이의 할머니는 아내보다도 더 드라마 광팬이시라서 직접 나섰습니다. 


손자

할머니와 손자 간의 치열한 공방전!~~
아마도 할머니의 속이 부글부글 끓고 계셨을 겁니다.

쭌

"우앙, 할머니 너무해!~~"

무엇이든 손에 쥔 물건을 강제로 뺏기는 걸 엄청 싫어하는 쭌이에요.
그 뒷감당을 어찌 하시려고..ㅋ~~


손자

이럴 때를 대비해 저희 집엔 TV리모컨이 하나 더 있습니다.



아내가 발 빠르게 치워 놓았던 여분의 리모컨을 건네주었어요. 

친손자

갑자기 불어난 리모컨이 넉넉해 보였는지 아빠한테 인심까지 쓰더랍니다. 하지만, 아기들 저런다고 진짜 주는 게 아니에요.^^~

고맙습니다 하고 건네
받으려고 하면 다시 꼬옥 움켜쥔답니다. 가끔 장난삼아 뺏어보면 또 울어요.~


손자

건전지가 들어있는 리모컨으로 드라마 채널로 복귀시키신 할머니..
하지만, 절반만 성공하신 것 같군요.^^~

  1. 참교육 2014.12.23 08:52 신고

    아내나 아이들에게 이기는 남편이 없습니다.
    PC가 있기에 다행입니다...ㅎㅎㅎ

  2. *저녁노을* 2014.12.23 10:59 신고

    ㅎㅎㅎ채널싸움...
    우리 부부도 가끔해용.ㅋㅋㅋ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