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해도 소용없어요..
좌절입니다.ㅋ

가족

청소를 마친 아내가 부엌에서 잠시 설거지를 하는 동안 또 일을 벌려 놨어요. 엄마한테 혼이 났는지 부엌에 더 이상 들어가지 못하고 뻘쭘 아빠를 쳐다보고 있어요.

놀이

그나마 바구니 한 통은 안 보이는 곳에 치워 놔서 이 정도예요. 



치워도 곧 이 모양이 될 거에요.ㅠ    
                            

레고
 
쓰레기통에 발은 왜 넣고 그러냐?^^
      

                                                

 청소기

다시 정돈을 하고 청소기로 어설픈 바닥을 청소합니다. 
은수가 제일 무서워 하는 게 바로 청소기 돌아가는 소립니다. 그때 만큼은 방에 들어가서 꿈쩍도 안 하지요.                                 

딸

청소기가 멀어져 가니 빼꼼이 쳐다봅니다. 

이번엔 좀 얌전하게 놀아야 할 텐데요...             

  1. 하 누리 2012.02.27 22:22 신고

    에구 힘드시겠어요..
    그래도 눈에 넣어도 안아플 것 같은 이쁜 아가구만요~~~^^

  2. 아이셋 2012.03.06 20:38

    혼자서 잘 노네요ㅎㅎ

+ Recent posts